[home]
  id   pw
 
 
[비밀번호 찾기]
 
 

현재위치 : HOME > 게시판 > 푸념털어놓기

제목: 전통기법 가구의 허와 실
작성자 : 김미애 조회수 : 5923 작성일시 : 4/29/2009 10:58:47 AM
2008년 2월경에 경북 상주에 있는 문 가구 갤러리에서 참고을 가구(대구 소재 가구공장) 구입했다.
전통방식을 사용, 짜맞춤 기법으로 통나무에 못을 사용하지 않고 만든 고급가구라는 주인의 장황한 설명...
그 말을 믿고, 환경호르몬 운운하는 소리에 이런 가구면 좋겠다 싶었다.
서랍장 80만원, 책장 2개에 160만원...총 240만원(세일한 가격)
우리 형편에 좀 무리다 싶었지만
식구들 건강에 좋겠지 생각하면서, 우리 가구는 이제 이것으로 평생 종치자, 그런 마음으로 구입했다.
근데 웬걸, 사서 집에 오니 보통 mdf 가구에서 나는 것과 유사한 냄새로 한 1주일 넘게
창문 열어 놓고 고생했다.
그래도 새가구라 그렇겠지 생각하며 참았다.
근데 1년이 지난 지금 서랍이 점점 벌어지더니 내 손가락 한마디는 벌어졌다.
다른 서랍도 서서히 벌어지고...
자세히 보니 짜맞춤 가구라더니만 일종의 호치케스로 턱턱 찍어서 붙여 놓은 무늬만 짜맞춤 가구였다.
가구점에 전화하고 가구회사에 전화하니 짜맞춤 가구라도 다 그렇게 한다는게 답이었다.
가구점 주인의 말은 더 걸작, 소비자 고발센터에 고발하라면 하란다.
얼마나 황당하던지..사기란 이런게 사기 아닐까...
이번 일로 배운 것 하나.
가구는 비싼 것 살 필요 없다, 이왕 비싼것 산다면 as 잘 되는 대기업걸로 해야 겠다는 것이었다.
여러분 전통기법의 가구, 너무 믿지 마세요.
관련글
     전통기법 가구의 허와 실 김미애 2009-04-29 5924


ⓒ2001~2019 가계부닷컴 All Rights Reserved. Contact Us